집단지성으로 누구도 해결하지 못한 과학난제에 도전한다
상태바
집단지성으로 누구도 해결하지 못한 과학난제에 도전한다
  • 대학지성 In & Out 기자
  • 승인 2021.03.02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1년 한국 과학난제도전 온라인 컨퍼런스」 개최
- 반도체 내 개별원자에 직접 정보를 저장할 수 있을까? 등 과학난제 32개 공개세미나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연구자들의 과학난제 발굴 및 소통창구 마련을 위해 「2021년 한국 과학난제도전 온라인 컨퍼런스」(이하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컨퍼런스는 3월 3일(수)~4일(목) 이틀 동안 09:45∼17:00에 열리며, 플랫폼은 ‘과학난제도전 협력지원단’ 유튜브 채널이다.

이번 컨퍼런스는 ‘과학난제 도전 융합연구개발사업’(이하 ‘과학난제사업’)에서 2021년 신규 과제 발굴을 위해 진행하는 공개세미나이다.

과학난제사업이란 그동안 해결하지 못한 과학분야 ‘난제’에 대해 기존에 시도하지 않은 기초과학과 공학의 융합연구 기반 창의적·혁신적 아이디어로 접근하는 선도형 융합연구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지속 가능한 지구(깨끗한 에너지와 탄소 순배출제로를 위한 획기적인 과학 기술적 해법), ▲새로운 미래를 위한 과학기술(다가올 새로운 미래를 위한 기존에 시도되지 않았던 기초과학 기반의 융합적 연구), ▲건강한 삶(인류 건강수명 증대를 위한 과학과 기술)이라는 세 가지 도전영역에 대해 연구자들이 연구주제를 직접 선정하여 지원했다.

접수된 56개의 과제 중 과학 원로들로 구성된 평가단의 블라인드 심사를 통해 32개의 팀을 선정하여 공개세미나 참여기회를 제공한다.

참여의향서를 제출한 연구자가 발제를 맡고, 관련분야 연구자들이 온라인 청중으로 참여하여 아이디어에 대한 상호 평가를 한다.

또한, 난제에 관심 있는 연구자 간 파트너십 형성 기회를 제공하여, 최적의 연구팀을 구성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컨퍼런스 이후 연구자들의 의견, 전문가들의 난제과제 검증 및 심층 분석 결과를 반영하여 도전영역 별 도전과제를 도출한다. 이후 과제 공모와 연구단 선정을 거쳐 최종 선정된 3개 연구팀은 7월부터 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가 주최하고 한국과학기술한림원과 국가과학난제도전협력지원단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과학난제도전 협력지원단 유튜브(www.youtube.com/c/과학난제도전협력지원단/) 실시간 생중계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과기정통부 김봉수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기존 연구에서 풀지 못하였거나 시도하지 못한 과학난제들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기초과학과 공학간 융합연구가 필수적”이라며, “이번 공개세미나를 통해 연구자들이 난제 해결의 실마리를 도출하고, 융합연구를 통해 국내 R&D 패러다임 전환 및 선진 연구개발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