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호 국가과학자’ 신희섭 박사, UST 명예교수로 추대
상태바
‘1호 국가과학자’ 신희섭 박사, UST 명예교수로 추대
  • 대학지성 In & Out 기자
  • 승인 2021.03.02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ST 명예교수로 추대된 신희섭 박사

UST(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는 대한민국 1호 국가과학자인 신희섭 박사를 2021년 3월 1일에 명예교수로 추대했다. 

신희섭 박사는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미국 코넬대학교에서 유전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메사추세츠공과대학교(MIT)와 포항공과대학교(POSTECH) 교수로 후학을 양성했고, KIST 책임연구원·뇌과학연구소장과 IBS의 인지 및 사회성연구단장을 역임했다.  

국내에서 처음으로 뇌 연구에 유전학을 도입하였고, 기초과학 연구의 토대를 마련한 업적을 인정받아 국민훈장 동백장(2004년), 호암과학상(2004년), 대한민국 최고과학기술인상(2005년) 등을 받았으며, 미국 학술원 외국인 회원(2009년), 및 대한민국 학술원 회원(2010년)으로 선정됐다.

2004년부터는 UST 교수로 임용되어 생체신경과학 및 기초과학 전공에서 석사 12명, 박사 16명을 배출하였다. 지도학생들이 PNAS(미 국립과학원회보), 뉴런(Neuron) 등 저명 학술지에 1저자로 논문을 게재하도록 이끌었으며, 뛰어난 교육 역량으로 연구논문지도상 및 우수교수상 등을 수상했다. 

UST는 국가를 대표하는 과학자가 교육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개교 이래 처음으로 출연(연) 캠퍼스에서 명예교수를 추대하였다. 신희섭 박사는 “과학 분야 연구는 장기적인 호흡을 가지고 진행되는 만큼, 후학 양성이 특히나 중요하다”며, “명예교수로서 UST가 미래를 선도하는 과학기술 인재 육성의 요람으로 성장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향후 UST는 출연(연) 캠퍼스 소속으로 퇴직한 교수를 대상으로 명예교수 추대를 확대하여 우수 과학자들이 지속적으로 과학기술 인재 양성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