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 인공지능융합학부 원동옥교수, ‘AI for Good’ 글로벌 서밋에서 환경적응 AI기술 온라인 발표
상태바
한림대 인공지능융합학부 원동옥교수, ‘AI for Good’ 글로벌 서밋에서 환경적응 AI기술 온라인 발표
  • 대학지성 In & Out 기자
  • 승인 2021.02.10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림대학교(총장 김중수) 인공지능융합학부 원동옥교수가 12일(금) 그동안 연구 개발한 환경적응 인공지능(AI) 기술을 UN 전문기구인 국제전기통신연합(ITU) 주관 ‘AI for Good’ 글로벌 서밋에서 발표한다.

본 연구 기술은 세계 최초 인공지능 컬링 로봇 컬리(Curly)가 숙련된 선수 수준의 경기 수행을 가능하게 한 인공지능 핵심 원천 기술로, 적응형 심층 강화학습(Deep Reinforcement Learning)을 바탕으로 재학습 없이 새로운 빙판 환경에도 빠르게 적응할 수 있는 로봇 훈련 방법을 제안하여 국제저명학술지인 Nature의 Research Highlights에 선정된 바 있다.

기존의 기계학습 기반 학습이 안정적인 가상환경 또는 실험실 환경 수준의 문제를 풀고 검증하는 수준에 그쳤다면, 본 연구는 불확실성이 높은 실제 빙판 환경에 도전하여 기계학습 기반 인공지능 기술이 숙련된 선수 수준으로 환경 문제를 해결하고 대응할 수 있다는 결과를 얻어 추후 드론, 자율주행차 등 실 환경의 자율주행체 제어에 적용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공공선을 위한 AI 글로벌 서밋(AI for Good Global Summit)'은 UN 전문기구 국제전기통신연합(ITU)이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하는 연례 행사로 AI 기술의 바람직한 발전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각국 기관 및 전문가, 언론 등과 함께 건강, 교육, 에너지 및 환경보호 등 AI관련 최신 정보를 공유하는 글로벌 프로그램이다.

COVID-19 영향으로 온라인 행사로 진행되는 이번 발표는 2월 12일 금요일 오후 5시(한국시간) AI 글로벌 서밋 홈페이지를 통해 최초 공개 예정이며, 홈페이지 및 유튜브 등을 통해서도 다시보기가 가능하다. https://aiforgood.itu.int/

한편, 2021학년도 신입생을 선발하며 AI 인재 양성의 첫 발을 내딛은 인공지능융합학부는 딥러닝・강화학습 및 음성・영상 등 실무 중심의 AI융합 교수진을 영입하고 메디컬 및 헬스케어AI를 중점분야로 하여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인공지능을 융합하고 활용할 줄 아는 인재 양성과 AI융합연구분야 선도에 나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