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민속박물관장에 김종대 중앙대 교수 임명
상태바
국립민속박물관장에 김종대 중앙대 교수 임명
  • 대학지성 In & Out 기자
  • 승인 2021.01.18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민속박물관 신임 관장 김종대 중앙대 교수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는 국립민속박물관 신임 관장에 김종대 중앙대 교수(63)를 임명했다고 18일 밝혔다. 인사혁신처 개방형 직위 공모를 통해 선발한 신임 관장의 임기는 3년으로 2024년 1월17일까지다.

김 신임 관장은 1984년부터 2004년까지 국립민속박물관에서 민속연구과장, 전시운영과장 등을 거친 박물관 전문가다. 또한 2005년부터 현재까지 중앙대학교 민속학과와 국어국문학과 교수로 재직하며 마을 제의와 한국 도깨비에 관한 많은 연구 성과를 쌓아온 우리나라 대표 민속학자이기도 하다. 

아울러 한국민속학회 회장, 한국박물관교육학회 회장 등을 역임하며 민속학계와 박물관계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박양우 문체부 장관은 "신임 관장이 그동안 현장과 학계에서 쌓은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민속문화의 보존과 진흥을 위한 국립민속박물관의 새로운 도약을 이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국립민속박물관의 세종 이전 건립을 위한 준비도 차질없이 진행해 지역 간 문화균형 발전에도 힘써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