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균관대 산학협력단-K&C Battery Materials 산학협력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성균관대 산학협력단-K&C Battery Materials 산학협력 업무협약 체결
  • 김한나 기자
  • 승인 2020.06.25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균관대학교(총장 신동렬)는 24일 산학협력단(단장 추현승)과 K&C Battery Materials Inc.(대표이사 허성범)이 리튬이온배터리의 전극소재 및 전해질 관련 기술 이전 및 공동연구를 위한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성균관대 추현승 산학협력단장, 신소재공학부 황동목 교수와 K&C Battery Materials 허성범 대표이사, 황성록 부사장, 박근민 CSO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으로 △차세대 고에너지 밀도 음극소재 및 고체전해질 소재 기술의 이전 및 공동개발 △전문인력 양성 △공동연구 인프라 구축 등을 진행하고 배터리소재 산업 분야 선도기관으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성균관대 추현승 단장은 “이번 협약이 새로운 배터리소재 연구를 추진하는 계기가 되는 것은 물론 산학이 함께 협력하는 좋은 사례로 남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캐나다에 소재한 벤처테크업체인 K&C Battery Materials 허성범 대표이사 역시 “배터리소재 분야 최고의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성균관대와 지속적으로 교류해 혁신적인 연구 성과를 만들어 낼 것”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나라 배터리소재의 우수성과 역동성을 캐나다 시장에 알리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